컨텐츠 바로가기

한국신용데이터, 정부지원사업 안내 서비스 ‘비즈봇’ 운영사 ‘페르소나’ 인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한국신용데이터(이하 KCD)가 사업자 대상 정부 지원 사업 안내 서비스 ‘비즈봇’ 운영사인 페르소나를 인수했다. 인수 규모는 공개되지 않았다.

비즈봇은 소상공인, 중소기업 등 사업자가 정부 지원 사업을 스마트폰에서 쉽게 확인할 수 있도록 카카오톡 챗봇을 통해 맞춤형 정보를 제공하는 서비스다. 정부의 정책 내용이나, 창업 지원, 소상공인 지원, 자영업자 지원 등도 사업자의 요건에 맞는 정보를 간추려 파악할 수 있다.

정부에서는 소상공인이나 경험이 부족한 창업자를 돕기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을 마련하고 있지만, 많은 지원자가 제도의 존재 사실을 모르거나 자격 요건을 파악하지 못해 혜택을 받지 못하는 경우가 많다. 비즈봇은 중소벤처기업부 협력 서비스로, 정부, 지방자치단체, 공공기관 등 전국 약 500 곳에서 시행하는 지원 사업에 대한 데이터를 알려주고 있다. 자체 데이터 라벨링을 통해 중소벤처기업부에서 제공하는 데이터에 비해 3배 가까이 많은 정보를 수집해 자세한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 2019년 6월 출시 이후 2년여만에 약 25만명이 비즈봇을 통해 지원 사업 소식을 받아보고 있으며, 제공된 지원 사업은 검색 266만여건, 정책/지원사업 홍보는 719만여건에 달한다.

배준철 페르소나 대표는 “데이터 비즈니스의 국내 선두주자인 한국신용데이터와 강한 결합을 통해 가능성 있는 사장님들이 정보 부족으로 인해 사업을 포기하지 않는 세상을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KCD는 캐시노트를 중심으로 자영업자, 소상공인 경영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왔다. 여기에 비즈봇을 통해 중소기업 및 예비 창업자 대상 서비스를 더해 나가겠다는 방침이다. 캐시노트의 사용 사업장은 약 80만, 비즈봇의 사용자는 약 25만으로 두 서비스 사용자의 합은 100만이 넘는다.

김동호 한국신용데이터 대표는 “비즈봇 운영사인 페르소나를 KCD 공동체의 일원으로 모시게 되어 기쁘다”며 “앞으로도 사업자, 소상공인 대상 좋은 서비스를 가진 기업을 인수를 비롯한 다양한 방법으로 KCD 공동체에 적극적으로 합류시켜, 소상공인이 마주하는 사업의 모든 순간을 더 쉽고, 더 빠르고, 더 똑똑하게 도울 수 있는 생태계를 만들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KCD는 지난 1년간 페이지크루, 푸짐, 페르소나 등 총 3곳을 합병했다. 모두 사업자 대상 데이터 기반 서비스를 영위하는 기업이다.

글: 최원희(choi@platum.kr)

ⓒ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 중화권 전문 네트워크' 플래텀, 조건부 전재 및 재배포 허용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