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547674 0932020120264547674 08 0801001 6.2.2-RELEASE 93 플래텀 0 false true false false 1606869324000

트레드링스, 장금상선 그룹 3사와 ShipGo 공급 체결

글자크기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내 수출입 물류 플랫폼 트레드링스가 장금상선 그룹사인 장금상선, 흥아라인, 한성라인(이하 장금그룹)과 화물 모니터링 시스템 ShipGo(쉽고) 공급 계약을 체결했다고 2일 밝혔다.

장금그룹을 이용하는 모든 수출입 물류 기업은 장금그룹의 선사 서비스와 함께 고도화된 화물 모니터링 서비스까지 이용할 수 있게 됐다.

트레드링스는 최근 해운 물류 시장의 디지털 도입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는 만큼 공격적인 마케팅과 영업전략을 통해 수출입 물류 시장에 새로운 표준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트레드링스가 공급하는 ShipGo(쉽고)는 수출입 화물의 실시간 이동 상황을 확인할 수 있는 국내 최초 화물 모니터링 시스템이다. 화물의 이동 상황뿐 아니라 도착 예정시간과 딜레이 여부도 사전에 제공하여 효율적인 수출입을 가능케 해 가장 혁신적인 물류 시스템으로 평가를 받으며 국내 주요 물류사를 비롯해 이랜드, 두산인프라코어, LS Nikko 동제련 등 대기업까지 도입이 빠르게 이뤄지고 있다.

트레드링스는 이번 장금그룹과의 계약을 시작으로 선사까지 고객 군을 확보하게 됐다. 트레드링스는 최근 머스크, CMA CGM 등 국내외 선사들이 고도화된 디지털 시스템 구축에 박차를 가하는 등 모니터링 시스템에 대한 수요가 늘어나는 만큼 공격적인 마케팅과 영업 전략을 통해 시장 공략을 확대하겠다는 방침이다.

실제로 해운 물류 시장은 대내외적인 상황이 급변하면서 화물 운송 진행사항을 확인할 수 있는 모니터링에 대한 니즈가 높지만, 기존 사용 중인 시스템은 정확한 모니터링이 어렵다는 지적을 받아왔다. 최근 물류 업계 실무자 123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설문조사에서도 전체 응답자의 60%가 모니터링을 위해 선사의 사이트를 주 5회 이상 방문하고 있으며, 그중 절반 이상이 정보의 업데이트가 늦거나 확인할 수 없다고 응답한 것으로 나타났다.

트레드링스 박민규 대표는 “최근 글로벌 기업들이 물류 가시성 확보를 위해 많은 연구개발을 하는 가운데 이번 장금그룹과의 서비스 공급 계약은 국내 해운시장에서 의미 있는 한 걸음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글: Platum(editor@platum.kr)

ⓒ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 중화권 전문 네트워크' 플래텀, 조건부 전재 및 재배포 허용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