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4309469 0932020112164309469 08 0801001 6.2.0-RELEASE 93 플래텀 0 false true false false 1605960920000 1606025976000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2020 3일간 성료 2011230231

[COMEUP 2020] ‘코로나 팬데믹 이후의 미래를 만나다’ 컴업2020 성료

글자크기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COMEUP)2020’이 3일간의 일정을 마치고 21일 마무리 되었다.

‘컴업’은 ’97년 아이엠에프(IMF) 외환위기 와중에 개최된 ‘벤처코리아’ 행사를 모태로 하여 지난해부터 정부와 민간의 공동 개최 컨셉 아래 첫 선을 보이며 아시아 최고의 스타트업 축제로 위상을 확립했다.

올해 컴업은 코로나19로 인해 행사 취소‧축소 없이 전면 비대면으로의 전환 개최를 올 5월에 발표한 이후, 약 6개월의 착실히 준비를 해왔다. 컴업 조직위와 창진원은 지난 3일간의 행사를 통해 비대면 방식의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의 미래 방식을 제시했으며, 아시아 최고에서 세계 일류로 거듭났다고 자평했다.

베일을 벗은 컴업2020은 기대 이상이었다. XR(혼합현실)로 연출된 개막식은 전 세계에서 모인 스타트업 관계자들의 탄성을 자아냈다. 개막사를 위해 무대에 등장한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의 손짓에 가상의 문이 열리며 컴업이 본격적인 시작을 알렸고, 박영선 장관의 개막사와 김슬아 대표의 오프닝 키노트 모두 XR 환경에서 사람과 발표자료와 배경이 혼합되어 새로운 방식을 제시했다.

시작부터 새로웠던 컴업2020은 행사 종료 시점까지 온라인 시청 수가 누적 9.7만회에 달했다. 평일 업무시간에 진행된 생중계임에도 실시간으로 많은 참관객이 컴업을 찾은 것이다. 행사 공식 오프닝 영상 또한 유튜브에서 조회 수가 100만회를 돌파하기도 했다. 뿐만 아니라 행사 개최 직전까지 약 40만회이던 컴업 홈페이지 방문 수는 3일간의 행사기간 동안 14만 이상의 방문이 발생되며 누적 54만회를 돌파하는 등 행사 전의 기대감이 행사기간까지도 연속되었다.

특별행사로 열린 인공지능(AI) 챔피언십, 청소년 비즈쿨 페스티벌, 창구 데모데이 등 7개의 스페셜 이벤트도 호평을 받았다. K-Startup 그랜드 챌린지 데모데이, 도전! K-스타트업 왕중왕전, 청청콘, 창구 데모데이, 재도전의 날까지 5개 스페셜 이벤트에선 아이디어와 스토리를 가진 많은 스타트업들을 만나볼 수 있었다.

이번 스페셜 이벤트에 참여했던 투자관계자는 “컴업 기간 동안 양적으로 많은 행사가 진행되어, 동시에 많은 유망 스타트업을 만날 수 있어 매우 좋은 시간이었다.”며 참여소감을 전했다.

컴업스타즈 120개사를 위한 글로벌 VC와의 투자상담회나 수출상담회 등 부대행사는 11월 27일까지 지속되어 성과창출을 위한 지원도 이어진다.

컴업 조직위 관계자는 “컴업 2020을 전면 온라인으로 준비하며, 완벽한 운영을 할 수 있을지 걱정이 되기도 했다. 최근 코로나19의 확산세가 새로운 국면으로 접어들어, 수도권의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상향되었다.”고 말하며, “컴업 2020은 글로벌 전역에서 스타트업 관계자가 모이는 축제로 약 10만여명이 참여했는데, 이 모든 일정을 온라인으로 원활하게 그리고 안전하게 개최하였다. 컴업이 세계 일류 스타트업 축제로 거듭났다고 생각한다.”고 밝혔다.

한편 컴업2020은 19일 개막해 21일까지 3일 간 114명의 연사-토론자가 온오프라인 무대에 섰다. 대표 연사로 김슬아 컬리 대표, 천종윤 씨젠 대표, 김정상 듀크대학 교수를 포함해 북유럽 대표 스타트업 축제 ’슬러시‘의 미카 후투넨 대표, 인공지능(AI) 전문가 페이페이 리 미국 스탠퍼드대 컴퓨터공학 교수 등이 참여했다. 아울러 스타트업이 주인공인 만큼 전체적인 행사 내용은 코로나19에 대응하고, 급변하는 경제사회를 준비하는 스타트업 모습에 초점을 맞춰 호평을 얻었다.

[컴업2020 관련기사]

[COMEUP 2020] 글로벌 스타트업 페스티벌 ‘컴업2020’ 마지막 날 HL

[COMEUP 2020] 이성수 대표 “SM엔터는 컬처테크 기업이다.”

[COMEUP 2020] 356대 1의 경쟁 뚫은 20개 팀의 대열전 ‘도전! K-스타트업 2020’ 우승팀은?

[COMEUP 2020] “가짜리뷰 해결책 제시한 스타트업은 누구?” ‘인공지능 챔피언십’ 성료

[COMEUP 2020] ‘로봇, 인공지능 그리고 오픈 이노베이션’ 컴업2020 2일차 HL

[COMEUP 2020] ‘인공지능 챔피언십‘ 최종발표 현장

[COMEUP 2020] “한번만 더 사업하면, 당신과는 끝이야” 실패를 극복하고 재기한 기업인들의 경험담

[COMEUP 2020] 미국 ‘Ommo Technologies’, K-스타트업 그랜드챌린지 데모데이 우승

[COMEUP 2020] 하루 4만 명이 함께한 글로벌 스타트업 축제

[COMEUP 2020] 韓 앱‧게임 스타트업, 국내외 유수 투자사 만난다

[COMEUP 2020] 박영선 장관 “글로벌 스타트업 생태계 간 연대와 협력이 중요한 시대”

[COMEUP 2020] 씨젠 천종윤 대표, “코로나19 발생 이후 많은 변화…지역 병원 단위 분자 진단 보편화 될 것”

[COMEUP 2020] 김슬아 컬리 대표 “위기의 시대에 등장한 스타트업이 트렌드 이끈다”

[COMEUP 2020] 선배가 뽑은 최고의 후배 청년창업가

[COMEUP 2020] 김슬아 컬리 대표 “돈은 조직과 고객에 써야 한다”

[COMEUP 2020] “재도전 창업기업 IR은 온라인을 타고”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플래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글: 김민정(mj.kim@platum.kr)

ⓒ '스타트업 전문 미디어 & 중화권 전문 네트워크' 플래텀, 조건부 전재 및 재배포 허용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