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4 (금)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이재명, 세월호 10주기 “국민 생명·안전 지키는 책무 다할 것”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가 지난 15일 국회에서 열린 최고위원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대표는 16일 세월호 참사 10주기를 맞아 “다시는 국가의 무능과 무책임으로 국민의 목숨이 헛되이 희생되지 않도록, 더는 유족들이 차가운 거리에서 외롭게 싸우지 않도록 정치의 책무를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 대표는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304개의 우주가 무너졌던 10년 전 오늘, 국가가 왜 존재하는지 온 국민이 되묻고 또 곱씹어야 했던 4월16일”이라며 이같이 썼다.

이 대표는 “세월호 이후의 대한민국은 이전과 달라야만 했다”며 “그러나 안타깝게도 ‘각자도생’ 사회는 다시 도래했고 이태원에서 오송에서 해병대원 순직 사건에서 소중한 이웃을 떠나보내고 말았다”고 썼다.

이 대표는 “국민의 생명과 안전을 지켜야 할 국가의 책임을 바로 세우겠다”며 “모든 희생자 분들의 명복을 빈다”고 했다.




탁지영 기자 g0g0@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국회의원 선거 결과, 민심 변화를 지도로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