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한국서 수출한 소형 SUV 덕분에 ‘대박’난 미국 업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 GM한국사업장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제너럴 모터스(GM)가 올해 1분기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40%에 육박하는 압도적인 점유율을 달성했다고 14일 밝혔다. 한국에서 생산해 수출된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의 활약 덕분이다.

미국 시장조사기관 제이디파워의 PIN에 따르면, GM은 올해 1분기 미국 전체 소형 SUV 시장에서 39.5%의 점유율로 제조사 가운데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했다. 소형 SUV를 구매하는 미국 소비자 10명 중 4명이 GM 모델을 선택한 것이다.

같은 기간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각각 점유율 18.6%와 11.5%를 기록, 모두 소형 SUV 판매 톱 3에 올랐다. GM 산하 브랜드로 판매되는 파생모델의 판매량까지 모두 합하면 두 모델의 실적은 1분기 미국 소형 SUV 전체 판매량의 40%에 육박한다.

특히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시장 점유율이 지난해 1분기 대비 15%포인트나 상승하며 미국 소형 SUV 시장의 ‘강자’로 떠올랐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지난 2월 미국 소형 SUV 시장에서 스바루 크로스트랙을 제치고 처음으로 월간 소형 SUV 판매 1위 모델의 자리에 등극했다.

경향신문

쉐보레 트레일블레이저. GM한국사업장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GM은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 등 인기 모델의 활약에 힘입어 1분기 미국 시장에서 총 59만4233대를 판매, 가장 높은 판매량을 기록한 자동차 업체가 됐다.

파생모델을 포함해 GM 한국사업장에서 생산, 수출되는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국내 시장에서도 좋은 판매 실적을 기록하고 있다고 GM은 밝혔다.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국내 시장에 출시된 후 단 한 번도 소형 CUV 세그먼트 월간 판매 1위를 놓친 적이 없다. 지난해는 약 73%의 판매 점유율을 기록했다.

트랙스 크로스오버와 트레일블레이저는 한국자동차모빌리티산업협회(KAMA) 기준으로 2023년 각각 21만6833대와 21만4048대가 해외시장에 판매되며, 전체 자동차 수출 시장에서 1위와 2위를 차지하는 기록을 세우기도 했다

특히 트랙스 크로스오버는 지난해 3월부터 본격적인 선적이 이뤄졌음에도 수출시장에서 1년이 채 되지 않는 시간 동안 지난해 전체 수출량 1위를 기록하는 판매 속도를 보였다.

미국 자동차 전문지 카앤드라이버는 매년 차량이 가진 가치와 뛰어난 주행 능력을 바탕으로 최고의 트럭과 SUV를 뽑는 ‘2024 베스트 10 트럭 & SUV’ 모델에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를 선정한 바 있다.

쉐보레는 지난달 스페셜 에디션 모델과 새로운 커넥티비티 서비스를 적용한 2025년형 쉐보레 트랙스 크로스오버를 출시해 한국에서 판매 중이다.

김준 선임기자 jun@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국회의원 선거 결과, 민심 변화를 지도로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