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이슈 영화계 소식

귀엽게 강력한 ‘쿵푸팬더4’, 4월 10일 개봉[공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잭 블랙→비올라 데이비스·아콰피나 합류


스타투데이

사진 I 유니버설 픽쳐스


레전드 시리즈 ‘쿵푸팬더’의 4번째 이야기를 만난다.

유니버설 픽쳐스는 27일 “영화 ‘쿵푸팬더4’(감독 마이크 미첼)가 4월 10일 개봉한다”고 알렸다.

영화는 모든 쿵푸 마스터들의 능력을 복제하는 빌런 카멜레온(비올라 데이비스 분)에 맞서기 위해 용의 전사인 자신마저 뛰어넘어야 하는 포(잭 블랙 분)의 새로운 도전을 담는다.

영화 ‘듄’(감독 드니 빌뇌브)에 빠진 쿵푸팬더 포. 그는 사막 행성 아라키스를 연상케 하는 사막에서 가장 좋아하는 음식인 만두를 먹으면서 “스파이스가 딱이네”라는 의미심장한 대사를 남긴다. 새로운 빌런이자 쿵푸 마스터들의 능력을 모두 복제해 새로운 악의 힘을 축적하는 카멜레온과 정체를 알 수 없는 스트릿 출신의 쿵푸 고수 젠(아콰피나 분)이 새롭게 등장해 긴장감을 높인다. 이들이 포와 어떤 관계를 형성하고 대결을 펼쳘지 기대감을 높인다.

‘쿵푸팬더’ 시리즈는 1편 465만 4266명, 2편 506만 4796명, 3편 398만 4814명의 관객 수를 동원하며 ‘겨울왕국’ 시리즈 외 국내 최고 흥행 에니메이션 시리즈로 자리매김한 작품이다.

이번 시즌에는 영원한 포로 불리는 잭 블랙이 더빙에 참여했고 아콰피나와 비올레 데이비스도 새롭게 합류했다. 여기에 영원히 고통받는 스승 시푸 역의 더스틴 호스만과 포의 양아버지 핑 역의 제임스 홍 등도 함께 했다. 4월 10일 개봉.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