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이슈 청와대와 주요이슈

윤 대통령 부부·UAE 대통령, 창덕궁 산책 후 청와대 만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 후원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은 28일 국빈 방한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을 만나 고궁을 산책하고 만찬을 함께 했다. UAE 현직 대통령의 국빈 방한은 처음이다.

윤 대통령과 배우자 김건희 여사는 무함마드 대통령과 함께 이날 첫 친교 일정으로 서울 창덕궁 후원을 방문했다고 대통령실은 밝혔다. 두 정상은 차담 전 창덕궁 후원의 중심 정원인 부용지 일대를 함께 산책하면서 한국 문화 등 다양한 화제를 주제로 대화를 나누며 친교를 다졌다.

대통령실은 “이번 국빈 방한은 2022년 5월 모하메드 대통령의 취임 이후 첫 방한이며, UAE 현직 대통령의 최초 국빈 방한”이라고 설명했다.

두 정상은 이어 고려시대 궁중무용 공연인 ‘학연화대무’를 관람했다. 대통령실은 “‘국조’가 있을 정도로 새를 좋아하는 UAE의 문화와 관습을 존중하고 공감하는 의미에서 준비됐다”고 설명했다. 두 정상은 공연을 관람한 후 친밀하고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차담을 나눴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차담을 마친 뒤에는 청와대 만찬장으로 이동해 친교 만찬을 했다. 윤 대통령은 “무함마드 대통령이 UAE 정상 최초로 국빈 방한한 것을 환영한다”며 “이번 방한을 통해 양국의 ‘특별 전략적 동반자 관계’를 더욱 발전시켜 나가자”고 했다. 무함마드 대통령은 윤 대통령 부부의 환대에 사의를 표하고 방한 일정과 성과에 대한 기대감을 표했다고 대통령실은 전했다.

무함마드 대통령은 28~29일 이틀 일정으로 국빈 방한했다. 윤 대통령과 무함마드 대통령은 남은 기간 공식 환영식과 정상회담 등 일정을 소화할 예정이다.

경향신문

윤석열 대통령이 28일 한국을 첫 국빈 방문한 무함마드 빈자예드 알나흐얀 아랍에미리트연합(UAE) 대통령과 함께 서울 창덕궁을 산책하고 있다. 대통령실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유설희 기자 sorry@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윤 대통령의 마음 속 키워드는? 퀴즈로 맞혀보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