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3 (토)

[속보] ‘롤리폴리’ ‘위 아래’ 스타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사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23일 사망 소식이 전해진 유명 작곡가 신사동호랭이. TR엔터테인먼트 홈페이지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롤리폴리’ ‘위 아래’ 등 히트곡을 내놓았던 스타 작곡가 신사동호랭이(본명 이호양)가 숨진 채 발견됐다.

서울강남경찰서는 23일 “신사동호랭이는 숨진 채 발견됐다”며 “시간과 장소 등은 말씀드리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밝혔다.

가요계에 따르면 이날 신사동호랭이의 지인은 작업실에 쓰러져 있는 신사동호랭이를 발견해 119에 신고했지만 끝내 숨진 것으로 알려졌다. 구체적인 사인은 아직 전해지지 않았다.

신사동호랭이는 수많은 K팝 히트곡들을 작곡한 유명 프로듀서다. 주로 2세대 아이돌그룹의 히트곡을 많이 제작했다. 포미닛의 ‘핫이슈’, 티아라의 ‘보핍보핍’, ‘롤리폴리’를 비롯해 EXID ‘위아래’ ‘덜덜덜’, 에이핑크 ‘노노노’, 모모랜드 ‘뿜뿜’, 현아 ‘버블팝’등이 그의 작품이다.

신사동호랭이는 고3 때 편곡자로 데뷔해 2004년부터 ‘신사동호랭이’라는 활동명을 쓰기 시작했다. 쥬얼리의 히트곡 ‘원 모어 타임’ 편곡을 맡았고, 이것을 계기로 마이티마우스의 ’에너지‘ 라는 곡을 쓰기도 했다.

그는 최근까지도 활발하게 여러 활동을 이어갔다.

지난 2021년에는 본인이 대표인 TR엔터테인먼트에서 신인 걸그룹 ‘트라이비’를 선보이면서 제작 중심을 활동을 했다. TR엔터에는 트라이비와 EXID 멤버였던 ELLY가 소속돼 있다. 지난해에는 경기도 시흥시의 홍보송을 작곡하기도 했다.

트라이비는 1년 간의 공백기 끝에 네 번째 싱글 앨범 ‘Diamond’ 로 컴백했다. 신사동호랭이의 사망 소식이 전해지기 하루 전날인 22일에는 음악방송에서 컴백 무대도 가졌다. 트라이비는 이날 공식 트위터 계정에 컴백 일정을 취소하는 공지를 올렸다.

경향신문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한솔 기자 hansol@kyunghyang.com, 윤기은 기자 energyeun@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진보? 보수? 당신의 정치성향을 테스트해 보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