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2 (토)

은행권 ‘민생 금융 지원 TF’ 첫 회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은행연합회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은행연합회는 29일 ‘은행권 민생금융지원방안 마련 태스크포스(TF)’를 구성하고 첫 회의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 자리에는 은행연합회와 20개 은행, 금융위원회, 금융감독원 등이 참석했다.

이번 TF는 최근 금융당국과 금융지주회장, 은행장 간담회에서 은행권이 자영업자·소상공인의 이자 부담을 덜어주는 방안을 추진하기로 한 데 따른 후속 조치다. 은행권은 TF에서 세부적인 상생금융 방안을 마련할 계획이다.

은행연합회는 매주 TF 회의를 열고 의견을 교환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은행권은 TF 회의 결과를 토대로 연내 상생금융 방안을 발표할 예정이다.

최희진 기자 daisy@kyunghyang.com

▶ 독립언론 경향신문을 응원하신다면 KHANUP!
▶ 나만의 뉴스레터 만들어 보고 싶다면 지금이 기회!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