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0527312 1222020060360527312 03 0301001 6.1.12-RELEASE 122 테크M 0 false true true false 1591154221000 1591154228000 related

임영웅부터 영탁까지…'트로트 차트'로 웃은 지니뮤직

글자크기
[이수호 기자]

테크M

지니뮤직이 내놓은 트로트 차트가 세대 불문 큰 인기를 끌며 스트리밍 수 증가로 이어지고 있다.

3일 지니뮤직에 따르면 지난 1월말 트로트 차트 출시 이후, 트로트 장르의 음원 스트리밍수(2~5월)가 전년동기대비 185%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트로트 차트의 흥행을 이끈 주역은 '미스터 트롯' 출전가수였다. 5월 4주차 지니 트로트 차트에서 영탁은 미스터 트롯 우승자 임영웅을 누르고 '찐이야'로 1위를 차지했다. 뒤이어 영탁의 '니가 왜 거기서 나와(3위)', '막걸리 한잔'(5위)'이 큰 인기를 얻었다.

임영웅은 '나만 믿어요(2위)' 와 '어느 60대 노부부이야기(6위)' 등 4곡이 트로트 차트 톱10에 이름을 올리며 우승자의 위용을 보여줬다.

한편 미스터 트롯 출전곡들은 트로트 차트 인기를 너머 지니 월간차트 100위권에 당당히 진입, 대중적인 인기를 얻고 있다. 지난 3월 지니 월간차트 100위권내 처음 진입한 트로트 음원은 영탁의 '찐이야(91위)'로 4월에는 '이제 나만 믿어요(40위)', '찐이야(56위)' 등 점차 늘어나는 추세다.

홍세희 지니뮤직 본부장은 "트로트 차트 신설 후 스트리밍 소비가 2배 늘어났다"며 "앞으로 한국인의 흥과 애환을 담은 국민가요 트로트 장르를 더욱 활성화시키는 다양한 음악서비스를 마련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수호 기자 lsh5998688@techm.kr

<저작권자 Copyright ⓒ 테크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

함께 볼만한 영상 - TV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