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3 (금)

코리안리, 삼성생명과 공동재보험 계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코리안리가 삼성생명과 공동재보험 거래를 체결했다.

코리안리는 삼성생명과 약 4개월에 걸쳐 준비금 기준 약 7000억원 규모의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책임개시일은 지난 11월 1일부터로 금융감독원 신고는 11월 말에 완료했다.

공동재보험은 원수보험사가 위험보험료뿐만 아니라 저축 및 부가보험료를 재보험사에 출재함으로써 금리리스크, 해지리스크 등도 함께 이전하는 제도다. 원수보험사는 금융시장 변동에 따른 리스크를 사전에 해소가능하고 요구자본 감소로 재무건전성 개선 등의 효과를 기대할 할 수 있다.

코리안리는 "IFRS17 및 신지급여력제도(K-ICS) 도입에 따라 2017년부터 공동재보험 시행을 위한 사업기반을 마련했다"며 "공동재보험 수요가 향후에도 증가할 것으로 예상돼 새로운 재보험 수요에 적극 대응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