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7 (화)

신라대, '북구 야간 생태관광 전문가 과정' 성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신라대학교 호텔·의료관광경영학부는 부산광역시 북구청과 함께 진행한 '북구 야간 생태관광 전문가 과정'을 성공적으로 끝마쳤다고 30일 밝혔다.

지난 13일부터 28일까지 3주간 북구 지역주민과 신라대학교 학생으로 구성된 50명의 교육생이 참여한 가운데 ▲퍼실리테이션 기법을 통한 북구 생태관광자원 발굴 ▲북구 생태관광 상품 개발 ▲선진 생태 관광지 답사 등 '도심 속 야생 거북이 날다' 주제로 '북구 야간 생태관광 전문가 과정'을 진행했다.

특히 교육 마지막 날인 28일에는 신라대 대학원 중국인 유학생 30명으로 구성된 '가상 외국인 관광단'이 교육에 투입돼 교육생들이 직접 생태관광코스 안내 및 시연을 하는 등 현장실습 및 평가를 진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이번 프로그램에 참여한 한 교육생은 "북구의 생태관광지를 발굴하고 코스를 개발하는 과정을 배우면서 지역에 대한 애정이 더욱 커지게 됐다"며 "이번 과정을 통해 다른 지역의 관광지와 차별된 북구만의 매력을 보여줄 수 있는 관광 상품 개발에 대한 의지가 확고해졌으며 지역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 노력해나가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북구 야간 생태관광 전문가 과정은 북구청의 낙동강변 금빛노을 브릿지 등 생태관광자원 개발 수요에 부응하고 (재)부산테크노파크의 '2023년 지역사회 상생협력지원' 선정에 따라 추진됐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