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가상화폐 열풍

비트코인, 10일 연속 올라…8년 만에 최장 기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비트코인 가격이 10일 연속 오르면서 8년 만에 최장 상승 기록을 세웠다.

조선비즈

가상화폐 비트코인 로고. /로이터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31일(현지 시각) 블룸버그 통신은 비트코인 가격은 협정표준시(UTC) 기준으로 지난 21일부터 열흘 연속 상승했다고 전했다. 이는 지난 2013년 이후 최장 기록이다.

비트코인을 비롯한 암호화폐는 24시간 쉬지 않고 거래되기 때문에 주식시장처럼 장 시작과 마감이 없고, UTC를 기준으로 시초가와 종가를 산정하기도 한다.

가상화폐 정보 사이트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비트코인은 20일 2만9800달러에서 21일 3만2100달러로 오른 뒤 꾸준히 상승하고 있다. 30일에는 4만2000달러를 넘었다.

비트코인은 지난달 한 달 동안 18% 상승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31일에는 장중 한때 4만2390달러까지 올랐는데, 이는 지난 5월 20일 이후 최고치였다.

한편, 비트코인은 지난 4월 6만5000달러까지 치솟았지만 이후 두 달 넘게 3만달러선에서 횡보했다. 중국 정부의 채굴업자 단속, 테슬라의 비트코인 결제 중단 소식 등이 악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됐다.

권유정 기자(yoo@chosunbiz.com)

<저작권자 ⓒ ChosunBiz.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