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HD현대중공업 노조, 기본급 인상·정년연장 등 임단협 추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만 65세 정년 연장, 올해 임단협 핵심 사항 될 듯

뉴시스

[울산=뉴시스] HD현대 조선3사 노조 대표들이 17일 경기도 성남시 HD현대 글로벌R&D센터 앞에서 HD현대 관계자에게 올해 임단협 공동요구안을 전달하고 있다. (사진=현대중공업 노조 제공) 2024.04.17. photo@newsis.com *재판매 및 DB 금지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시스]강주희 기자 = HD현대중공업 노동조합은 기본급 15만9800원 인상 등을 담은 올해 임금 및 단체협약 요구안을 확정했다고 23일 밝혔다.

노조는 지난 18일 임시대의원 대회를 열고 이같은 요구안을 마련했으며 오는 30일 사측에 전달할 예정이다.

이 요구안에는 기본급 15만9800원(호봉승급분 제외) 인상, 근속수당 지급변경, 명절 귀향비 150만원 인상, 장기근속 포상금 증액 등을 담았다.

정년은 국민연금 수령 시기에 맞춰 최대 만 65세까지 연장을 요구했다. 노조는 지난해 임단협에서 정년 1년 연장을 요구했으나 사측의 불응으로 불발됐다.

노조는 5월 말 사측과 상견례를 열고 본격적인 교섭에 나설 예정이다. 노조 측은 "올해 조선산업 경기는 누구도 부정할 수 없는 호황"이라며 "노동자들이 만든 세계 1위 조선소의 구성원으로서 합당한 대우를 요구할 것"이라고 밝혔다.

HD현대중공업은 지난해 임단협 교섭으로 기본급 12만7000원 인상, 격려금 450만원(상품권 50만원 포함) 등을 담은 임금 협상을 마무리했다.

☞공감언론 뉴시스 zooey@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