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인천 이슬람사원 계획 '없던 일로'…유튜버, 땅계약 해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인천=연합뉴스) 최은지 기자 = 인천에 이슬람 사원을 짓겠다고 밝혀 논란을 일으킨 한국인 무슬림 유튜버의 계획이 토지 계약 해지로 무산됐다.

20일 지역 부동산 업계에 따르면 구독자 552만명을 보유한 무슬림 유튜버 A씨는 이날 오전 땅 주인 B씨와 토지 매매 계약을 해지하기로 합의했다.

A씨는 협의 끝에 계약금 배액 배상을 받지 않고 계약을 해지하기로 한 것으로 알려졌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