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0 (목)

낙동강유역환경청 최종원 청장, ‘늘봄학교 일일교사’ 참여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메트로신문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낙동강유역환경청은 16일 오후 2시 창원 웅천초등학교에 최종원 청장이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참여해 초등학교 1학년 학생과 함께 일일수업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초등학교 늘봄학교는 정규 수업 이후에 학교와 지역 사회의 다양한 교육 자원을 연계해 학생의 성장·발달을 위해 각종 교육 및 돌봄 과정을 제공하는 국가교육 서비스다.

이날 늘봄학교 일일교사로 참여한 최종원 청장은 초등학교 1학년 학생들의 눈높이에 맞춰 생활 속에서 실천할 분리배출과 재활용에 관한 수업을 진행했다.

먼저 분리배출과 자원 순환에 관한 로봇 그림책을 함께 읽으며 학생들의 흥미를 돋우고, 친환 경생활에 관한 퀴즈를 통해 구체적인 분리배출 방법을 배우는 시간을 진행했다. 아울러 쓰레기를 줄이고 분리배출을 약속하는 도안을 색칠하고 인증하며 멋진 지구 지킴이로 거듭나는 학생들이 되기를 응원했다.

폐플라스틱을 활용한 신소재로 만든 맨투맨을 입은 최종원 낙동강유역환경청장은 일상에서 재활용과 자원 순환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 "늘봄학교를 통해 아이들이 자연스럽게 환경에 관심을 느낄 수 있도록 지원하겠다"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