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홍준표 “선거 끝났으니 송영길 풀어주고 불구속 수사해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경향신문

홍준표 대구시장 페이스북 갈무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국민의힘 소속 홍준표 대구시장이 송영길 소나무당 대표(전 더불어민주당 대표)를 불구속 수사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4·10 총선이 끝났고, 여야 간 막힌 정국을 풀자는 취지다.

홍 시장은 지난 15일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선거도 끝났으니 송영길 대표도 풀어주고 돈봉투사건도 불구속 수사함이 앞으로 정국을 풀어 나가는데 도움이 되지 않겠느냐”고 적었다. 이어 “죽을 죄를 진것도 아닌데 웬만하면 불구속 재판을 하는게 맞지 않느냐”며 “여야관계도 달라지고 세상도 좀 달라 졌으면 한다”고 말했다.

송 대표는 2021년 더불어민주당 전당대회를 앞두고 소속 의원 등에게 돈 봉투를 돌리고, 외곽조직인 사단법인 먹고사는문제연구소를 통해 정치자금 총 7억6300만원 받은 혐의로 지난 1월 구속기소됐다. 송 대표는 구속 상태에서 소나무당을 창당해 4·10 총선 광주 서구갑 지역구에 출마했다. 송 대표는 1만4292표(17.38%)를 얻어 2위를 기록했다. 소나무당의 비례 정당 투표율도 0.43%였다.

박순봉 기자 gabgu@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국회의원 선거 결과, 민심 변화를 지도로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