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2 (월)

전국 흐리고 강원 영동·제주 비…충청·남부·제주에 강풍[내일날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침 최저 -5~4도·낮 최고 3~12도…강원 산지 '짙은 안개'

뉴스1

ⓒ News1 민경석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황덕현 기후환경전문기자 = 화요일인 27일 전국이 흐리겠고, 제주와 강원 영동엔 비나 눈이 내리겠다. 충청 이남에는 강한 바람이 불겠고, 바다에도 강풍에 물결이 높겠다.

26일 기상청에 따르면 27일 아침 최저기온은 -5~4도, 낮 최고기온은 3~12도가 예보됐다. 아침 기온은 평년(최저 -6~3도)과 비슷하겠고, 낮 기온은 평년(최고 7~12도)과 비슷하거나 조금 낮겠다.

한반도가 동해 북부 해상에서 동쪽으로 이동하는 고기압 가장자리에 들어 흐리겠고 강원 영동에는 오전 6시까지, 제주에는 오후 3시 전까지 비나 눈이 내리는 곳이 있겠다.

강원 산지엔 오전까지 낮은 구름이 유입돼 가시거리 200m 미만의 짙은 안개가 끼는 곳이 있겠다.

오후까지 충청권과 남부 지방, 제주에 순간풍속 시속 55㎞ 내외의 강풍이 불겠다. 시설물 관리에 유의해야 하겠다.

새벽부터 남해 동부 먼바다와 제주 남쪽 먼바다에 차차 바람이 강하게 불겠고, 강원 동해안과 경상권 해안에는 높은 물결이 갯바위나 방파제를 넘는 곳이 있겠다.

27일까지 달 인력의 영향으로 해수면 높이가 높은 기간이다. 만조시간대 해수면 높이가 높아질 수 있다. 해안가 저지대 등에 피해 없도록 주의가 필요하다.

환경부에 따르면 미세먼지는 전 권역에서 '좋음'~'보통'이 예상된다.

ace@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