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서초구, 토지·지적관리 업무 평가 3년 연속 '최우수' 기관 선정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서초구청 /서초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김소영 기자 = 서울 서초구가 서울시에서 주관한 '2023 토지·지적관리 업무 평가'에서 토지정책 분야에 3년 연속 최우수구로 선정됐다.

토지·지적관리 업무평가는 서울시 25개 자치구를 대상으로 토지·지적 업무 전반에 관한 사항을 평가해 선진 부동산 정책을 구현하고자 매년 실시하고 있다.

평가 기간은 지난해 10월부터 지난 9월까지며 평가 분야는 △토지 정책 △부동산 평가 △부동산 관리 △공간 측량 △지적 재조사 등이다.

특히 구는 '부동산거래 교란행위 신고센터' 자체 운영을 통해 실거래가 띄우기, 가격담합 등 부동산 시장 교란행위를 근절하고, 건전한 거래질서 확립에 기여한 점을 높이 평가 받았다.

이와 함께 24시간 부동산정보를 쉽게 제공하는 '카카오톡 챗봇 구축', 임차인에게 확정일자 부여와 계약 100일전 임대차계약 시 유의할 사항 등을 알려주는 '주거임차 알짜정보 알림서비스', 부동산시장 안정화와 선제적 대응을 위한 '부동산 동향 모니터링' 등 적극적인 행정을 펼친 점도 큰 호응을 받았다.

이 외에도 구는 구민들의 피해를 예방하고, 재산권을 보호하기 위해 다각도로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구는 전세사기피해지원센터를 비롯해 전세사기 예방을 위한 1인가구 전월세 안심계약 도움서비스, 개업공인중개사 신분증 달기 운영, 부동산중개사무소 방문 전 정보를 확인하는 중개사무소 QR코드 부착 등을 운영 중이다.

전성수 구청장은 "구민의 소중한 재산권과 밀접한 관련이 있는 '토지정책' 분야에서 좋은 평가를 받게 돼 뜻깊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올바른 거래질서 확립과 구민 재산권 보호를 통해 신뢰받는 부동산 정책을 펼치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