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5 (화)

DL그룹 소속 대림문화재단, 서울숲 가족마당서 '움직이는 예술공원' 전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오는 15일부터 내년 1월 7일까지 진행

아시아투데이

DL그룹 소속 대림문화재단이 전시할 예정인 '크리스토퍼 바우더 : 윈터라이트' 홍보물./DL그룹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아시아투데이 전원준 기자 = DL그룹 소속 대림문화재단은 오는 15일부터 서울시와 '움직이는 예술공원' 행사를 진행한다고 8일 밝혔다.

이 행사는 도심 공원을 특색 있고 누구나 즐길 수 있는 예술공간으로 조성하는 문화 예술 사업이다.

대림문화재단은 이 사업을 위해 지난 9월 18일 서울시와 공원을 찾는 시민을 위한 문화 예술 프로젝트 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오는 15일부터 내년 1월 7일까지 서울 성동구 소재 서울숲 가족마당에서 독일 유명 라이트·디지털 미디어 아티스트 크리스토퍼 바우더(Christopher Bauder)의 빛과 음향 설치 전시 '크리스토퍼 바우더 : 윈터라이트'를 선보인다.

크리스토퍼 바우더는 공간·사물·소리·빛 등의 상호 작용을 통한 설치·퍼포먼스 등 다양한 미디어 작업을 이어오고 있다.

거꾸로 매달린 200여개의 크리스마스 트리와 8만여개의 LED 조명 등이 어우러져 신비로운 크리스마스 숲을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 "젊은 파워, 모바일 넘버원 아시아투데이"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