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2.26 (월)

“나 레즈비언인 거 몰랐어요?” 실수로 커밍아웃한 이 가수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미국 팝스타 빌리 아일리시
“다들 알고 있을거라 생각했다”
지난달 ‘여성에 끌린다’ 인터뷰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지난달 성 정체성이 레즈비언임을 공개한 미국의 유명 팝가수 빌리 아일리시가 ‘실수’로 커밍아웃했다고 밝혔다.

아일리시는 지난 2일(현지 시각) 미 연애매체 버라이어티가 로스앤젤레스에서 개최한 행사의 레드카펫 인터뷰에서 커밍아웃을 할 의도가 있었냐는 질문에 “하지 않았다. 하지만 뻔하지 않았냐고 생각했다”라고 답했다.

이어 “사람들이 몰랐을 거라고 생각하지 못해 놀랐다. 오랫동안 여자를 사랑해왔지만 이야기하진 않았다”고 덧붙였다.

커밍아웃을 한 인터뷰 기사가 나온 당일 아침에 대해서는 “기사를 보고 ‘아 오늘 커밍아웃했나보네’ 싶었다”면서 “대중이 이 사실에 대해 몰랐던 것 같은데 알게 돼 좋았고 이 부분에서 흥분했다”고 밝혔다.

앞서 아일리시는 지난 11월 버라이어티와의 인터뷰에서 “나는 여성을 매우 사랑한다”라며 “사람으로서 여성에게 끌리고 성적으로도 끌린다”고 말했다.

아일리시는 지난 2021년에도 자신의 SNS에 “나는 여자를 사랑한다”라는 글을 올린 바 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