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3.04 (월)

[프로필] 신임 국토부장관에 박상우 전 LH 사장 지명...정통 관료 출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주경제

4일 신임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에 지명된 박상우 전 한국토지주택공사 사장. [사진=대통령실]




윤석열 대통령이 박상우 전 한국토지주택공사(LH) 사장을 차기 국토교통부 장관 후보자로 4일 지명했다. 박 후보자는 국토부 기획조정실장 등을 역임한 정통 관료 출신이다. 박 후보자가 임명되면 이명박 정부 권도엽 전 장관 이후 10년 9개월 만에 '국토부 관료 출신' 장관이 탄생하게 된다.

1961년생인 박 후보자는 부산 출신으로 동래고, 고려대 행정학과를 졸업했다. 미국 조지워싱턴대 도시·지역계획학 석사를 거쳐 가천대에서 도시계획 전공으로 공학박사 학위를 취득했다.

1983년 행정고시(27회)를 거쳐 공직에 입문했으며 국토부 주택정책과장, 토지기획관, 건설정책관, 주택토지실장, 기획조정실장 등 국토부 내 요직을 두루 거쳤다. 국토부를 나온 뒤엔 대한건설정책연구원 원장, 건설주택포럼 회장, LH 사장 등을 역임했다.

2012년 주택토지실장으로 일하면서 분양가 상한제 탄력적 적용, 재건축 초과이익 환수제 폐지 등 '주택 3법'을 추진하는 등 주택시장 정상화 대책을 주도했다.

2016년 LH 사장 취임 이후에는 악화된 LH의 재무구조를 개선하는 등 경영혁신을 이끌었다는 평가를 받는다. 실제 2013년 105조7000억원에 달했던 LH의 금융 부채는 2018년 10월 말 69조7000억원까지 감소했다. 이러한 성과를 인정 받아 취임 이듬해 정권이 교체됐으나 문재인 정부에서 3년 임기를 마쳤다.

◇프로필
△1961년 부산 출생 △서울대 행정학 학사 △행정고시(27회) △국토해양부 건설정책관·국토정책국장·주택토지실장 △국토교통부 기획조정실장 △대한건설정책연구원 원장 △LH 사장

아주경제=김윤섭 기자 angks678@ajunews.com

- Copyright ⓒ [아주경제 ajunews.com] 무단전재 배포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