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현대차·기아, 미국 시장에서 역대 1월 최다 판매 기록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아이오닉5, 작년 동월비 57%↑…기아 전기차 128%↑

연합뉴스

현대 전기차 아이오닉5
[현대차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로스앤젤레스=연합뉴스) 정윤섭 특파원 = 현대자동차와 기아가 미국 시장에서 1월 기준 역대 최다 판매 실적을 올렸다.

현대차 미국판매법인(HMA)은 지난 1월에 작년 동월 대비 9% 증가한 5만2천1대를 팔았다고 1일(현지시간) 발표했다.

현대차는 이로써 3개월 연속 월간 단위 판매 신기록을 세웠다.

일반 고객을 대상으로 하는 소매 판매도 4만8천247대로 집계돼 6개월 연속 최다 판매 실적을 썼다.

현대차의 이 같은 양호한 1월 판매 실적은 친환경 자동차가 이끌었다.

엘란트라 하이브리드 자동차(HEV) 판매량이 1년 전과 비교해 574% 급증한 것을 비롯해 코나 전기차(334%↑), 싼타페 HEV(191%↑), 아이오닉5(57%↑) 등의 판매가 크게 늘었다.

현대차와 함께 기아 미국판매법인(KA)도 1월 기준 역대 최다 판매 실적을 올려 6개월 연속 판매 신기록을 세웠다고 밝혔다.

지난달 기아는 작년 동월과 비교해 22.3% 증가한 5만1천983대를 팔았다.

니로, 스포티지, 텔루라이드, 카니발 등 4개 차량이 판매 신기록을 세웠고, 전기차 판매는 1년 전과 비교해 128% 증가했다.

jamin74@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