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세계와 손잡는 K팝

방탄소년단, 미국 음악축제 '징글볼' 오프닝 무대 꾸며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그룹 방탄소년단이 현지시간 3일 미국 로스앤젤레스 더 포럼에서 열린 음악축제 '2021 징글볼 투어'의 오프닝 무대를 꾸몄다고 소속사 빅히트뮤직이 밝혔습니다.

방탄소년단은 이날 빌보드 메인 싱글 차트 '핫 100' 정상에 오른 '버터'와 '다이너마이트' 두 곡을 열창했습니다.

특히 다이너마이트는 연말연시에 맞춰 홀리데이 리믹스 버전을 선보여 박수를 받았습니다.

방탄소년단은 "2년 만에 징글볼 무대에 다시 서게 돼 정말 좋다. 모두 보고 싶었다"면서 "내년에는 모든 순간을 아미, 팬들과 함께 즐기는 데 집중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방탄소년단은 2019년 같은 곳에서 열린 '징글볼 투어'에 참석한 바 있습니다.

지난해에는 코로나19 여파로 온라인으로 진행된 '아이하트라디오 페스티벌 2020'에 출연했습니다.

이날 행사에는 방탄소년단 외에도 에드 시런, 도자 캣, 릴 나스 엑스, 더 키드 라로이 등 전 세계 정상급 가수들이 무대에 올랐습니다.

YTN 김태현 (kimth@ytn.co.kr)

[저작권자(c) YTN & YTN plus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 시각 코로나19 확진자 및 예방접종 현황을 확인하세요.
연예인 A씨와 유튜버의 싸움? 궁금하다면 [웹툰뉴스]
대한민국 24시간 뉴스채널 YTN [LIVE 보기]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