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이슈 책에서 세상의 지혜를

마포구 경의선 책거리서 내달 17일부터 '겨울빛축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연합뉴스

경의선 책거리 '겨울빛축제'
[서울 마포구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연합뉴스) 임미나 기자 = 서울 마포구(구청장 유동균)는 다음 달 17일부터 내년 2월 20일까지 경의선 책거리(홍대입구역 6번 출구 앞) 일대에서 '겨울빛축제'를 연다고 30일 밝혔다.

'달에서 책을 읽고, 새로운 세상을 맞이하는 우리의 꿈'이라는 주제로 '위드 코로나' 이후 새로운 시대를 맞이하는 희망을 달과 토끼, 별로 표현한다. 밤하늘의 별을 형상화한 빛 조명 장식(일루미네이션)과 토끼가 방아를 찧는 모양의 대형 달 트리·조형물이 불을 밝힌다.

아울러 경의선 책거리 개장 5주년을 맞아 그간의 활동을 돌아보는 5주년 백서를 발간하고, 관련 기록을 담은 인포그래픽·사진 등을 전시한다.

여행·문학·예술 등 7개 분야의 독립출판사가 운영하는 9개의 산책부스(책방)에서는 책방마다 특정 주제의 책을 소개하는 북 큐레이션을 진행한다. 제로페이를 이용해 책을 구매하면 결제 금액에 따라 에코백, 볼펜 등 굿즈도 증정한다.

축제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경의선 책거리 홈페이지(gbookst.or.kr)를 확인하거나 경의선 책거리 운영사무국(☎ 02-324-6200)에 문의하면 된다.

mina@yna.co.kr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