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3614136 0182020102263614136 04 0401001 6.2.0-RELEASE 18 매일경제 0 false false false false 1603363426000 1603969690000

“백두산 천지서 2m 크기 괴물체 봤다” 주장 또 등장

글자크기
백두산 천지에서 2m가 넘는 크기의 미확인 물체가 움직이는 모습을 목격했다는 주장이 나왔다.

21일(현지 시간) 영국 데일리메일에 따르면 백두산의 중국 쪽 국립공원 직원으로 천지 지역 날씨를 촬영해 동영상 공유 소셜미디어(SNS)에 올리는 일을 하는 샤오유(28)는 전날 아침 순찰을 하며 동영상을 촬영하던 중 천지 한가운데서 7피트(2.13m) 크기의 둥근 움직이는 물체를 발견했다고 주장한다. 그는 둥근 모양의 괴물체가 7피트(약 2.13m) 정도 넓이였는데 계속 수면을 떠다니고 있었다고 말했다.

수면으로부터 약 500m 높이에서 촬영된 동영상에서 검은색 물체는 비교적 선명하게 보였지만, 해상도가 떨어져 살아있는 괴생명체인지는 확인하기 어려운 상태다.

샤오유는 "호숫가 일대가 일반인의 출입이 엄격히 금지돼 있어서, 물체가 보였던 곳에는 정말 다른 사람은 아무도 없었을 것"이라고 말했다.

백두산 천지 속 괴생명체에 관한 루머는 지난 1962년 한 사람이 천지 물 속에서 괴생명체 2마리가 서로를 쫓는 걸 망원경으로 봤다는 주장을 했을 때부터 시작돼 꾸준히 이어지고 있다.

백두산 천지는 가장 깊은 곳이 384m고 평균 수심이 214m로 세계에서 가장 깊은 화산 호수이며, 아시아에서 가장 크고 세계에서 가장 높은 화산 호수다. 너비는 3.58km이고 면적은 9.18k㎡, 저수용량은 20억4000만㎥이다.

[한경우 기자 case10@mkinternet.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