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8 (화)

‘세븐♥’ 이다해, 남편 위해 수 백개 도시락 조공…‘파워 J’ 계획형 면모(라디오스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배우 이다해가 사랑꾼 면모를 보였다.

24일 오후 방송된 MBC ‘라디오스타’는 ‘드림스 컨트롤’ 특집이 전파를 탔다.

이다해는 ‘라스’ 출연에 세븐 걱정이 많다는 김국진의 말에 “여행 중일 때 작가님과 인터뷰를 하게 됐다”며 “권혁수, 조권씨랑 한다니까 남편이 ‘거기서 니가 왜 나와’”라고 말했다.

매일경제

이다해가 ‘라디오스타’ 출연 비하인드를 공개했다.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그러면서 “저더러 너무 오픈하지 말고 까불지 말라고 하더라”라고 덧붙였다.

김구라는 “스토리는 여기서 뽑고 혁수와 권이는 쾌락과 웃음을 줄 예정”이라고 말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다해는 화제가 된 집들이 음식에 대해 “내 성격상 누가 온다고 하면 제대로 대접하고 싶다”며 “요리 실력이 좋지 못해 꽃부터 디저트, 플레이팅까지 하나 하나 계획한다”고 밝혔다.

매일경제

이다해가 화제가 된 집들이 음식 비하인드를 밝혔다.사진=MBC ‘라디오스타’ 방송캡처


또 세븐을 위해 직접 수백 개의 수제 도시락을 손수 준비한 사연도 밝혔다.

이다해는 “세븐이 뮤지컬을 하는데 뭘 먹었냐고 물어보면 창섭이 팬들이 보내 준 도시락을 먹었다, 아스트로 팬들이 보내준 도시락 먹었다, 이러더라. 세븐 팬 분들도 당연히 보내주셨는데 현역 아이돌이랑은 횟수에서 밀리더라. 그래서 제가 직접 준비를 했다”라고 말했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