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으로 바로가기
62893370 0252020091962893370 01 0101001 6.1.20-RELEASE 25 조선일보 0 false true false false 1600500211000 1600591737000

김근식 “권력의 포털 통제? 네이버 추미애 검색만 이상해”

글자크기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19일 네이버 검색에 추미애 장관이 이상하게 나온다고 주장했다. 김 교수는 이날 자신의 페이스북에 “요며칠 이상한 걸 발견했다”며 “네이버 검색에 추미애 장관이 이상하다”고 했다. 김 교수는 “윤영찬 의원 말고 추 장관이 네이버 편집 관계자 불러들인 걸까요? 이상해서 조심스럽게 올린다”고 했다.

조선일보

김근식 경남대 교수는 19일 네이버 검색창에 추미애 장관이 이상하게 나온다고 주장했다./김근식 교수 페이스북 캡처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김 교수는 “핸드폰으로 네이버에서 추미애 검색하면 첫화면 상단에 뜨는 검색 카테고리가 이상하다”면서 “보통의 정치인은 뉴스. 이미지. 실시간검색 순서인데 추장관만 한참 뒤쪽 쇼핑 다음에 뉴스 실시간검색이 드러난다”고 했다. 그는 이런 현상은 “갑자기 며칠전부터 이렇다”고 했다.

이어 “폰 검색 말고 컴퓨터로 네이버 치면 뉴스 이미지는 제대로인데 실시간 검색은 카테고리에 보이지도 않는다”며 “자판에 실수로 영어키로 김근식이나 문재인을 쳐도 바로 전환되어 검색화면 뜨는데, 추미애만 자동전환이 안된다”고 했다.

이와 관련해 김 교수는 “전문가들은 시스템상으로는 도저히 있을수 없다고 한다”면서 “너무 시끄러우니까 누군가 작업한 걸까요? 설마 네이버 검색 카테고리까지 건드린 걸까요? 권력의 포털 통제가 사실일까요?”라고 의혹을 제기했다.

[김명성 기자]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