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7.21 (일)

"배달앱 횡포 더 못참아"…자영업자 첫 '집단 보이콧'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오늘 전국 자영업자들이 배달앱을 거부하는 첫 집단 보이콧에 나섰습니다.

배달앱 수수료가 너무 높아 더 이상 견딜 수 없다는 건데, 도대체 어느 정도인지, 유혜림 기자가 자영업자들의 얘기를 들어봤습니다.

[리포트]
경기도 광명시의 한 배달 전문 아구집. 오늘 하루 '배달의 민족' 배민원 서비스와 쿠팡이츠 배달 주문을 닫았습니다.

아구집 사장님
"배민원 매출이 (전체의) 한 반 정도를 차지하고 있거든요. 저희가 포기를 하고 지금 진행을 하고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