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금감원, 국내 거주 외국인 금융교육 영상 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데일리 정병묵 기자] 금융감독원은 국내 거주 외국인을 위한 금융교육 영상을 4개국 언어(영어·중국어·베트남어·태국어)로 제작하여 배포한다고 30일 밝혔다.

외국인이 금융전문가에게 상담하는 형식으로 구성하고 그래픽을 적극 활용하여 학습·정보전달 측면을 강화했다. 공동인증서, 외국인 전용보험 등 최근의 금융제도와 인터넷·모바일 중심 금융환경 변화를 반영했다.

금융감독원 e금융교육센터와 유튜브 채널에서 볼 수 있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