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부산의 숨은 영웅들에게 바치는 최고의 도시락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항구도시 부산은 광안대교 등 7개 교량이 도시를 밝히고 있는데요. 유명 셰프들이 이 다리의 안전을 책임지는 영웅들을 위한 한끼 도시락을 전달했습니다. TV조선이 기획한 사회공헌활동의 일환이기도 합니다.

이상배 기자가 전하겠습니다.

[리포트]
이른 새벽, 레스토랑의 주방 열기가 가득합니다. 셰프들이 한땀한땀 정성을 들여 만든 요리는 접시가 아닌 도시락으로 만들어집니다.

김지혜·이동호 / 미슐랭 1스타 셰프
"편안하게 드셨으면 좋겠어요. 식사하실 때는 배부르게 저희가 정성들여서 한 재료의 맛도 느끼시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