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홍준표 “정체불명 갑툭튀가 또 당을 장악하면 미래 없다”

댓글 4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중앙일보

홍준표 대구시장. 뉴스1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홍준표 대구시장은 24일 “정체불명의 갑툭튀가 또다시 당을 장악한다면 이당(국민의힘)은 미래가 없다”고 말했다.

이날 홍 시장은 자신의 페이스북 글에서 “민주당은 내부에서 커 올라간 인사들이 언제나 당 대표가 되고 대통령 후보가 되는데 우리는 그렇지 못했다”며 이같이 말했다.

그는 “당내에도 대표할 만한 사람이 즐비한데 한 번 임명직으로 당을 지휘하다가 그 밑천이 드러나 정권 2년 차 중차대한 총선거를 망친 사람을 또다시 선출직으로 맞아들인다면 이 당에 미래는 없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치력 없는 당 대표 뒤에 숨어 그의 촐랑거리는 말로 마냥 끌려다니는 집권당이 되면 우리당만 망하는 게 아니라 나라가 망한다”고 덧붙였다.

이지영 기자 lee.jiyoung2@joongang.co.kr

중앙일보 / '페이스북' 친구추가

넌 뉴스를 찾아봐? 난 뉴스가 찾아와!

ⓒ중앙일보(https://www.joongang.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