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부산 해운대해수욕장서 발견된 시신은 대전 실종 여성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신분증 통해 대전 여성으로 확인

뉴스1

부산해양경찰서 전경(부산해경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부산=뉴스1) 손연우 기자 = 부산 해운대구 해운대해수욕장 앞바다에서 발견된 시신이 대전에서 실종된 40대 여성으로 확인됐다.

23일 오후 부산해경에 따르면 전날 오후 8시57분쯤 해운대해수욕장 해변에서 신원을 알 수 없는 여성이 쓰러진 채 발견됐다. 당시 이 여성은 외상은 없었던 것으로 전해졌다.

인근 시민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119구조대는 심폐소생술(CPR) 등 현장에서 응급처치한 뒤 병원에 이송했으나 이 여성은 병원에서 사망 판정을 받았다.

경찰은 이 여성의 신원과 해수욕장을 방문하게 된 경위 등을 조사하던 중 신분증 등을 통해 지난 21일 대전에서 실종된 여성인 사실을 확인했다.

해경은 이 여성이 부산에 오게 된 경위와 어떻게 사망에 이르렀는지 등을 조사 중인 가운데 현재까지는 익사로 추정하고 있다. 해경은 정확한 사인을 밝히기 위해 시신을 부검할 예정이다.

syw5345@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