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4 (월)

이슈 부동산 이모저모

압구정 15년 전세 끝내고, 논현동 펜트하우스 산 유재석…285억 부동산 재벌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매일경제

방송인 유재석. [사진 출처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방송인 유재석이 서울 강남구 논현동 펜트하우스를 87억원에 매입했다.

22일 대법원 인터넷등기소에 따르면 유재석은 지난해 9월 14일 서울 강남구 논현동 브라이튼 N40 전용면적 199㎡를 86억6570만원에 매입했다. 금융기관 대출을 이용할 경우 표시되는 근저당권 설정 내역이 보이지 않는 것으로 볼 때 전액 현금으로 집을 산 것으로 추정된다.

유재석은 지난 2일 소유권 이전까지 마무리해 완전한 내 집을 소유하게 됐다. 등록 주소지도 변경해 실제 거주하는 것으로 추측된다.

브라이튼 N40은 지하 4층, 지상 5~10층 5개 동, 148가구 규모의 아파트로, 전용 84~176㎡ 140가구와 전용 171~248㎡의 펜트하우스 8가구로 구성됐다. 유재석은 펜트하우스를 매입했으며, 이곳은 방 5개, 욕실 3개를 갖췄다. 단독 테라스를 보유한 것이 특징이다.

무엇보다 이 곳은 3중 보안 시스템으로 사생활 보호가 가능하고 단지 정문 앞에 GIA 국제학교와 유명 사립초등학교가 있어 교육환경이 높다. 배우 한효주 씨도 이곳에 거주한 것으로 알려져 있다.

유재석은 서울 강남구 압구정동 현대아파트에 15년 이상 전세살이를 해온 것으로 유명하다.

지난해엔 논현동의 토지면적 298.5㎡ 토지와 토지면적 275.2㎡ 빌라 건물을 각각 116억원과 82억원에 매입, 총 198억원을 대출 없이 지급한 것으로 알려졌다.

이로써 유재석은 논현동에만 285억원의 부동산을 보유하게 됐다. 지난해 6월 유재석이 3대 주주가 된 소속사 안테나 본사가 논현동에 있어 직주근접을 감안한 것 아니냐는 분석이 나온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