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0 (목)

“한동안 지웠던 앱 다시 깔았다”…하룻밤새 20% 급등한 ‘이것’에 함박웃음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더리움, ETF 승인 기대감에 쑥
美SEC 서류 업데이트 요청 알려져
가상자산 시장선 “승인확률 75%”

분위기 반전에 비트코인도 8% 상승


매일경제

가상화폐. [사진 =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가파른 상승세를 보인 비트코인과 비교해 상대적으로 오름폭이 아쉬웠던 이더리움이 현물 상장지수펀드(ETF) 승인에 대한 기대감에 커지면서 하룻밤 사이 20% 가까이 급등했다. 시가총액도 순식간에 690억달러(약94조원)가 늘어났다. 이더리움이 가상자산 시장의 분위기를 반전시키면서 대장주인 비트코인도 덩달아 8% 가량 상승하며 한달만에 다시 7만달러를 웃돌았다.

21일 코인마켓캡에 따르면 이더리움은 지난 21일 오전 4시20분부터 약 5시간만에 3142달러에서 3721달러까지 18.42% 급등했다. 이더리움의 급등에 가상자산 시장 분위기는 반전됐다. 특히 이더리움 계열 가상자산들이 급등했다. 이더리움의 창시자인 비탈릭 부테린의 어머니가 참여한 프로젝트인 메티스(METIS)가 29% 이상 올랐고, 이더리움 기반 파생 상품 플랫폼인 라이도(LDO)도 29% 가량 올랐다.

이더리움의 급등은 미국 증권거래위원회(SEC)가 반에크 등 이더리움 현물 ETF를 신청한 미국 자산운용사들에 ‘19b-4’서류를 최신화할 것을 요청했다는 소식이 전해졌기 때문이다. 미국의 현물 ETF는 자산운용사가 SEC에 제출하는 ETF 심사 요청서인 ‘19b-4’와 투자자에게 제공되는 정보 등을 담은 상품설명서인 ‘S-1’을 제출해야한다. SEC는 19b-4를 통해 해당 상품이 시장에 미치는 영향 등을 면밀히 분석한뒤 S-1을 통해 투자자에게 정보가 충분히 제공되는지 확인해 상장을 승인한다.

투자자들은 비트코인 현물 ETF도 승인 직전 비슷한 과정을 거쳤다는 점에 주목한다. SEC는 비트코인 현물 ETF에 대한 19b-4를 여러번 거절했지만 지난 1월 5일 운용사들이 모두 기한을 맞춰 최종 문서를 제출하게 했고, 1월 10일에 상장을 승인했다. 에릭 발추나스 블룸버그 ETF 분석가는 엑스(X·옛 트위터) 계정에 “오늘 오후에 SEC가 이 문제에 대해 입장을 180도 바꿀 수 있다는 이야기를 들었다”면서 “이더리움 현물 ETF의 승인 확률을 종전 25%에서 이제는 75% 정도로 높게 보고 있다”고 말했다.

가상자산업계에서는 당초 이더리움 현물 ETF의 승인 가능성을 매우 낮게 봤다. 가치저장수단으로 활용성이 극히 제한된 비트코인과 달리 이더리움 네트워크에서는 스테이블코인이 발행되거나 대출이 이뤄지는 등 훨씬 복잡한 양상을 보이기 때문이다.

하지만 미국 대통령 선거가 다가오면서 가상자산에 대한 논의는 보다 정치적인 문제가 됐다. 가상자산 투자자(유권자)들이 친 가상자산 성향의 도널드 트럼프 전 대통령 쪽으로 결집하고 있다는 보도가 지속적으로 나오기 때문이다.

최근 진행된 미국 가상자산 벤처캐피털(VC) 디지털커런시그룹(DCG)의 최근 설문조사에 따르면 미국 유권자 20%는 오는 11월 예정된 미국 선거의 주요 이슈 중 하나로 가상자산을 꼽았다. 미국 투자은행 스탠다드차타드(SC) 또한 “트럼프 전 대통령이 당선되는 경우 가상자산에 우호적인 규제환경이 마련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이더리움 현물 ETF가 허용되면 이더리움에도 막대한 자금이 유입될 것으로 보인다. 실제로 지난 1월 10일(현지시간) 출시된 비트코인 현물 ETF에 지금까지 128억6770만달러가 순유입됐다. 미국 투자자들은 블랙록의 ‘IBIT’와 피델리티의 ‘FBTC’를 각각 157억달러, 85억달러 어치 순매수했다.

특히 같은기간 자산운용사 그레이스케일의 ‘GBTC’에서 176억1130만달러의 순유출이 발생한 걸 감안하면 엄청난 매수세다. GBTC는 다른 ETF와 달리 매도가 불가능한 폐쇄형 펀드에서 ETF로 전환됐기 때문에 오랜기간 펀드의 청산위험 등을 버티며 기다려온 기존 투자자들이 ETF 승인이후 지속해서 GBTC를 매도해왔다.

다만 일각에서는 19b-4가 통과되더라도 SEC가 s-1 서류의 심사를 늦춰 이더리움 현물 ETF의 승인이 예상보다 늦어질 수 있다는 얘기도 나온다. 제임스 세이파트 블룸버그 ETF 분석가는 “SEC가 19b-4를 승인하더라도, 실제 승인까지는 몇 주에서 몇 달까지 걸릴 수 있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가상자산 시장 반등으로 증권시장에서 가상자산 관련주도 덩달아 급등했다. 지난 20일(현지시간) 나스닥에 상장된 대표적인 채굴주 마라톤디지털홀딩스는 전날보다 14.76% 오른 22.32달러에 마감했고, 코인베이스도 8.47% 올라 225.19달러를 기록했다. 비트코인을 대량 보유한 것으로 유명한 마이크로스트래티지는 9.01% 오른 1727.24달러를 기록했다. 이날 국내 시장에서도 우리기술투자와 대성창투가 각각 12.00%, 30.00% 올랐다.

매일경제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 매일경제 & mk.co.kr, 무단 전재, 재배포 및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