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19 (수)

침묵 깬 文 딸 문다혜 "檢, 가족과 지인·고교 동창까지 털어"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들으신대로 친문 핵심, 김경수 전 경남지사가 귀국합니다. 김 전 지사 귀국이 민주당 계파 움직임에 어떤 변수가 될 지 주목됩니다. 국민의힘에서는 한동훈 전 위원장이 총선 후 처음으로 현안에 대한 메시지를 냈는데요. 어떤 배경이 있는지 정치권 쟁점들 전문가와 함께 하나씩 짚어보겠습니다. 이현종 문화일보 논설위원 최수영 정치평론가 장윤미 변호사 여선웅 前 청와대 선임행정관 나오셨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