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6.25 (화)

野텃밭에서도 '秋 패배' 여진 일자…이재명 "새로운 정당 역사 열어가" 진화 시도

댓글 2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앵커]
민주당 국회의장 후보 경선 결과를 둘러싼 당내 잡음이 잦아들지 않고 있습니다. 일부 강성 지지자들은 오늘 5.18 기념식장에서 '왜 제대로 투표하지 않았느냐’며 호통을 치기도 했습니다. 여진이 지속되자 이재명 대표가 직접 진화에 나섰습니다.

최원희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5·18 기념식이 끝난 뒤 민주당 당선인들에게 호통치는 소리가 들립니다.

"아니, 투표를 잘 했어야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