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6 (일)

이슈 IT기업 이모저모

카카오페이, 교통비 최대 63% 환급 'K-패스' 출시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알뜰교통카드 전환동의 거치면 그대로 사용가능

[이데일리 한광범 기자] 카카오페이(377300)가 교통비를 최대 53%까지 환급하고 10% 추가 혜택까지 제공하는 모바일 교통카드인 K-패스를 5월1일 출시한다.

이데일리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카카오페이 K-패스를 미리 신청하고 싶은 사용들은 카카오페이 알뜰교통카드를 발급한 후 알뜰교통카드 홈페이지 또는 앱에서 K-패스 전환 동의를 해 둔다면 5월 1일부터는 자동으로 K-패스 혜택을 적용받을 수 있다.

카카오페이 전체 메뉴에서 모바일 교통카드를 선택하고 필수 약관 동의 및 NFC 설정 등 필수 설정을 완료하면 카카오페이 모바일 교통카드를 발급받을 수 있다. 발급받은 카드번호를 복사해 알뜰교통카드 앱에 등록하면 알뜰교통카드 발급이 완료된다.

K-패스는 국토교통부에서 운영하는 서비스로 알뜰교통카드를 개선해 이동거리와 상관없이 광역버스, 신분당선, GTX를 포함한 전국 모든 대중교통 이용금액의 일정 비율을 환급해 주는 교통카드다.

다음달 1일부로 K-패스 사업이 시행됨에 따라 알뜰교통카드 사업은 4월30일에 종료되며 알뜰교통카드 기존 이용자는 전환 동의를 거쳐 사용 중인 카드와 계정 그대로 K-패스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카카오페이 K-패스를 이용하는 사용자는 전월 대중교통 이용 금액의 최대 53% 환급에 더해 10% 혜택까지 받을 수 있다. K-패스는 월 15회 이상 사용 시 일반인 20%, 청년층 30%, 저소득층 53%이 환급되며, 최대 60회까지 환급 혜택이 적용된다.

여기에 카카오페이는 전월 카드 이용 실적에 따라 최대 10%까지 추가 리워드를 제공한다.

카카오페이는 “대중교통을 이용하는 사용자들이 카카오페이 K-패스를 통해 실질적으로 더 많은 혜택을 누릴 수 있길 바란다”며 “카카오페이 하나로 결제부터 대중교통 이용까지 차별화된 경험과 풍성한 혜택을 누릴 수 있도록 앞으로도 서비스를 고도화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