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7 (월)

이번 주 서울ㆍ세종 무순위 청약 물량 ‘우르르’…“시세 차익 최대 6억 원”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이투데이

2024년 4월 주요 무순위 청약 단지 현황.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이번 주 최대 수억 원의 시세 차익을 거둘 수 있는 무순위 청약 물량이 대거 시장에 나온다. 공급 지역도 서울 강동구와 경기 과천시, 세종시 등 실수요자들이 선호하는 곳이다. 해당 무순위 청약 물량은 수년 전 분양가로 공급되는 만큼 실수요자들이 대거 몰릴 것으로 예상된다.

22일 한국부동산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날부터 24일까지 전국 9개 단지에서 무순위 청약이 진행된다. 물량은 총 33가구로 올해 최대 규모다. 이날에는 서울 강동구 ‘더샵 둔촌포레'(14가구)와 은평구 ‘센트레빌 아스테리움 시그니처'(1가구) 청약을 진행한다.

또 23일까지는 경기 평택시 ‘평택 푸르지오 센터파인'(4가구) 청약을 받는다. 23일에는 경기 과천시 ‘과천 르센토 데시앙'(1가구), 23~24일에는 ‘과천 푸르지오 라비엔오'(2가구) 청약을 진행한다. 24일에는 충남 세종시 ‘세종 한신더휴 리저브2'(1가구)와 부산 강서구 ‘부산 에코델타시티 한양수자인'(1가구) 등이 청약에 나선다.

이번 주 무순위 청약 단지 중 눈여겨볼 곳은 과천이다. 과천 푸르지오 라비엔오에서는 신혼부부 특별공급 1가구와 일반공급 1가구 등 2가구, 과천 르센토 데시앙에서는 생애최초 특별공급 1가구가 나온다. 모두 전용면적 84㎡형으로 선호도가 높은 평형이다. 여기에 분양가는 4년 전 분양가인 7억 원 후반에서 8억 원 수준이다. 해당 단지 실거래가는 13억~14억 원 수준으로, 최대 6억 원의 시세 차익을 기대할 수 있다.

세종 한신더휴 리저브2는 전용 84㎡형 1가구가 2018년 분양가인 3억8500만 원에 무순위 청약을 받는다. 최근 이 단지 같은 평형이 7억 원에 실거래됐다. 당첨 시 시세차익만 3억 원 규모가 기대된다. 서울 은평구 센트레빌 아스테리움 시그니처 전용 59㎡형 분양가 역시 5억9000만 원 수준으로 실거래가 대비 1억 원 가량의 차익이 예상된다.

무순위 청약 진행 단지 중 일부 단지는 지원 조건 중 거주지 및 재당첨 제한 등 제약사항이 많다. 무순위 물량은 거주지 상관없이 만 19세 이상 성인이면 누구나 지원할 수 있다. 다만, 과천 분양 물량은 부정 청약이 적발돼 계약이 취소된 물량이다. 이에 옛 규정이 적용돼 과천시 거주 무주택 구성원만 지원할 수 있다.

또 분양가 상한제 적용 지역으로 당첨 시 10년간 재당첨 제한을 받는다. 서울 은평구 센트레빌 아스테리움 시그니처 물량은 신혼부부 특별공급 계약 취소 물량으로 신혼부부(혼인 7년 이내) 조건을 갖춰야 지원할 수 있다.

[이투데이/정용욱 기자 (dragon@etoday.co.kr)]

▶프리미엄 경제신문 이투데이 ▶비즈엔터

이투데이(www.etoday.co.kr),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