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경기 화성 제암리에 '독립운동기념관' 개관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화성시는 제암리 학살사건 105주기를 맞아 추모제와 함께 독립운동기념관 개관식을 열었습니다.

축구장 5개 크기 부지에 조성된 화성시독립운동기념관은 개항기부터 광복까지 화성독립운동사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1919년 3.1운동이 격렬하게 벌어진 화성시에서는 만세운동을 하는 과정에서 일본 순사 2명이 숨지자, 일제가 이에 대한 보복으로 군대를 투입해 제암리 마을 23명과 독립운동가 김흥렬 등 일가족 6명을 처참하게 학살하는 사건이 벌어졌습니다.

정명근 / 화성시장
"독립정신과 숭고한 민족정신을 이어나갈 수 있도록 노력하는 동시에 누구나 편하게 와서 휴식하고 또 공감할 수 있는 공간으로..."

- Copyrights ⓒ 조선일보 & chosun.com,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 뉴스제보 : 이메일(tvchosun@chosun.com), 카카오톡(tv조선제보), 전화(1661-0190)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