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3 (목)

이슈 국회의원 이모저모

“윤 대통령, 음주 자제·김건희 특검 수용…” 조국이 던진 ‘민심 실천 10계명’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윤 대통령이 총선 민심에 따라 실천해야 하는 10가지” 발표

경향신문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가 지난 19일 국회에서 열린 해병대 예비역 연대-야6당 채상병 특검법 신속처리 촉구 기자회견에서 발언하고 있다. 박민규 선임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조국 조국혁신당 대표는 22일 윤석열 대통령에게 배우자 김건희 여사 특별검사(특검) 도입법안 수용 등을 촉구했다. 윤 대통령 본인에게는 음주 자제와 무속인·극우 유튜버의 유튜브 방송 시청 중단 등을 촉구했다.

조 대표는 이날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린 글을 통해 “윤석열 대통령이 4월 총선에서 확인된 민심에 따라 실천해야 하는 최소 열 가지 사항”을 밝혔다.

조 대표는 가장 먼저 “윤 대통령이 거부권을 행사한 8개 법안 재발의시 수용”해야 한며 김건희 여사 특검법, 이태원특별법, 노란봉투법, 양곡관리법, 간호법, 방송3법 등을 언급했다. 조 대표는 두 번째로 ‘채 해병 특검법’ 본회의 통과시 수용을 촉구했다.

조 대표는 민생회복 및 과학기술 예산 복구를 위한 추경(추가경정예산안) 편성 동의를 요구했다. 야당에 대한 표적 수사 중단 비판 언론에 대한 억압 중단도 촉구했다. 검찰 등 권력기관 개혁안으로는 2022년 4월 22일 여야가 합의서명한 ‘수사와 기소 분리‘ 및 ’중대범죄수사청‘ 신설 실천을 요구했다.

조 대표는 김건희 여사와 관련해서는 “2021.12.26. 김건희씨가 대국민 사과하며 공언한 약속 실천”이라며 “‘국민의 눈높이에 어긋나지 않도록 조심 또 조심하겠습니다. 그리고 남편이 대통령이 돼도 아내의 역할에만 충실하겠습니다’”라는 김 여사 발언을 인용했다.

조 대표는 여덟 번째 요구 사항으로 “윤 대통령 음주 자제”를 들었다. 이어 “윤 대통령 및 김건희씨의 천공 등 무속인, 극우 유튜버의 유튜브 방송 시청 중단”을 요청했다. 조 대표는 마지막으로 “용산 대통령실 안에 포진한 극우 성향 인사 및 김건희씨 인맥 정리”를 요구했다.




김윤나영 기자 nayoung@kyunghyang.com

▶ 매일 라이브 경향티비, 재밌고 효과빠른 시사 소화제!
▶ 국회의원 선거 결과, 민심 변화를 지도로 확인하세요!

©경향신문(www.khan.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