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9 (수)

SK지오센트릭 차이나플라스 참가…고부가·경량화 독자기술 뽐낸다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23∼26일 중국 상하이…기술 세미나도 개최

"고산성 EAA, 세계 기업 유일 생산기술 보유"

SK지오센트릭이 오는 23∼26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세계 3대 플라스틱·고무 전시회인 '차이나플라스(Chinaplas) 2024'에 참가한다고 21일 밝혔다. SK지오센트릭은 고부가 미래 화학제품인 에틸렌 아크릴산(EAA), 아이오노머(I/O), 경량화 소재 등을 선보일 예정이다.

세계 4400여개 기업과 기관이 참여하는 '차이나플라스 2024'의 올해 주제는 '스마트 제조, 첨단소재 및 친환경 재활용 솔루션'이다. 올해 방문객은 25만명에 달할 것으로 예상된다.

SK지오센트릭는 340㎡(1120평) 규모 전시부스에▲접착&밀봉 솔루션·신기술에너지솔루션 ▲라이프스타일솔루션 ▲어드밴스드 솔루션 등 3개 주제로 각기 섹터를 마련했다.

접착&밀봉 솔루션과 신기술에너지솔루션 섹터는 EAA, 아이오노머를 핵심 제품으로 소개한다. EAA는 포장재용으로 주로 쓰이는 고부가 화학제품이다. 다양한 분야에 활용성이 높아 글로벌 시장이 크게 확대될 것으로 기대된다. SK지오센트릭은 2017년 미국과 스페인의 EAA 공장을 인수했다. 중국에 세 번째 EAA 공장을 건설하고 있다. 신기술에너지 솔루션 섹터에서는 물성이 우수해 태양광 발전 패널 등에 사용되는 폴리올레핀 엘라스토머(POE)를 선보인다.

SK지오센트릭 관계자는 "재활용 종이포장, 친환경 캔코팅, 배터리용 접착소재 등에 사용되는 고산성(High Acid) EAA는 세계 기업 중 SK지오센트릭만 생산기술을 보유했다"고 말했다. 그는 이어 "글로벌 고객이 찾는 프리마코(Primacor) 등 고부가 화학제품 포트폴리오를 계속해 키워나갈 계획"이라고 했다.

아시아경제

23~26일 중국 상하이에서 열리는 '차이나플라스 2024' SK지오센트릭 부스 조감도 [이미지출처=SK지오센트릭]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라이프스타일솔루션 섹터는 플라스틱 재활용, 플라스틱 사용량 감소, 플라스틱 대체 기술을 모두 적용한 제품으로 꾸몄다. 기존 금속, 플라스틱보다 가벼우면서 강도를 높인 차량용 경량화 소재 'UD 테이프(UD tape)'와 가전제품, 의료기기, 자동차 부품 등에 쓰이는 폴리에틸렌(PE), 폴리프로필렌(PP)과 고부가제품인 로트릴(LOTRYL)도 살펴볼 수 있다.

SK지오센트릭은 기술 세미나도 개최한다. 70여개 고객사와 기관 등을 대상으로 SK지오센트릭의 기술력과 사업역량을 소개한다.

나경수 SK지오센트릭 사장은 "올해 차이나플라스는 SK지오센트릭의 고부가 제품 경쟁력을 글로벌 고객들에게 널리 알리고 다양한 솔루션을 소개할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최서윤 기자 sychoi@asiae.co.kr
<ⓒ투자가를 위한 경제콘텐츠 플랫폼,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