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박관호, 위메이드 이어 위믹스코리아 대표직도 겸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위메이드 손자회사 '위믹스코리아', 투자 사업 전담

뉴스1

경기도 성남시 위메이드 본사 모습. 2022.11.25/뉴스1 ⓒ News1 조태형 기자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서울=뉴스1) 박소은 기자 = 장현국 위메이드(112040) 전 대표(부회장)가 가상자산 위믹스(WEMIX) 투자 사업을 영위하는 '위믹스 코리아'에서도 물러났다. 12년 만에 경영 일선에 복귀한 박관호 대표가 위믹스 코리아 대표직도 겸한다.

19일 업계에 따르면 장현국 부회장은 지난달 말 위메이드의 손자회사인 위믹스 코리아 대표직에서 물러났다.

위믹스 코리아는 위메이드 자회사의 계열사 중 위믹스 관련 투자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가상자산 사업을 총괄하는 싱가포르 법인 'WEMIX PTE. LTD'의 자회사로, 위메이드의 손자회사다.

장 부회장은 지난달 14일 위메이드 대표직을 사임했다. 이어 위믹스 코리아 대표직도 내려놓으며 10여년 만에 경영에 복귀한 박관호 이사회 의장(대표)이 핵심 사업을 직접 담당하게 됐다.

soso@news1.kr

Copyright ⓒ 뉴스1. All rights reserved. 무단 전재 및 재배포, AI학습 이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