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2 (수)

이슈 뮤지컬과 오페라

배우 김새론, 2년 만의 복귀 무산…“건강상 이유로 연극 ‘동치미’ 하차”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서울신문

배우 김새론. 연합뉴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2022년 음주운전 사고를 내고 활동을 중단한 배우 김새론이 복귀작으로 출연할 예정이었던 연극 ‘동치미’에서 하차한다.

18일 연극 ‘동치미’ 측은 “김새론이 건강상 이유로 연극에서 하차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다.

연극 ‘동치미’는 노부부의 애틋한 사랑과 세 남매의 우애를 다룬 작품으로 2009년 초연했다.

김새론은 배우 안수현과 함께 작은딸 정연 역으로 무대에 오를 예정이었다. 공연 예매 사이트에서도 김새론의 이름과 사진을 확인할 수 있었으나 하차를 결정한 현재 김새론의 사진은 내려간 상태다. 김새론이 출연하려던 회차에는 배우 안수현이 출연한다.

김새론은 2022년 5월 음주운전 끝에 가로수와 변압기 등을 들이받는 사고를 내 벌금 2000만원을 확정받았다.

지난달 24일에는 배우 김수현과 얼굴을 맞댄 사진을 소셜미디어(SNS)에 게재했다가 몇 분 만에 삭제하기도 했다.

조희선 기자



    ▶ 밀리터리 인사이드

    - 저작권자 ⓒ 서울신문사 -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