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21 (화)

용인서 축사 지붕 보수작업하던 50대 추락해 숨져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용인=연합뉴스) 권준우 기자 = 경기 용인시의 한 축사에서 지붕 보수작업을 하던 노동자가 추락해 숨지는 사고가 났다.

연합뉴스

경기 용인동부경찰서 전경
[경기남부경찰청 제공]


17일 경기 용인동부경찰서에 따르면 전날 오후 3시 30분께 용인시 처인구의 한 소 목장에서 지붕 보수작업을 하던 50대 A씨가 5.5m 아래로 추락했다.

A씨는 곧바로 병원으로 옮겨졌으나 결국 숨졌다.

경찰은 A씨가 지붕에 올라가 작업하던 중 채광창 일부가 파손되면서 추락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stop@yna.co.kr

▶제보는 카카오톡 okjebo
▶연합뉴스 앱 지금 바로 다운받기~
▶네이버 연합뉴스 채널 구독하기
<저작권자(c) 연합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AI 학습 및 활용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