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19 (일)

최태원·노소영 이혼소송 나란히 출석…다음달 30일 선고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최태원 SK그룹 회장과 노소영 아트센터 나비 관장의 이혼소송 항소심 결론이 다음달 말 나온다.

서울고법 가사2부는 16일 두 사람의 이혼소송 2심 2차 변론을 열고 판결 선고기일을 다음달 30일 오후 2시로 지정했다.

이날 마지막 변론은 최 회장과 노 관장이 모두 출석한 가운데 비공개로 2시간 가량 진행됐다.

노 관장은 이날 변론이 끝난 뒤 "비록 잃어버린 시간과 가정을 되돌릴 수는 없겠지만 이 사건을 계기로 해서 가정의 가치와 사회 정의가 설 수 있는 계기가 될 수 있으면 하는 바람"이라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