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5.31 (금)

‘초보 아빠’ 이승기, ‘범죄도시 4’ 3천만 관객 기원…‘조명이 저만 비춰요’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가수 이승기가 젊은 감각의 패션을 선보이며 주위에 이목을 집중시켰다.

15일 오후 영화 ‘범죄도시4’ VIP 시사회가 서울 강남구 메가박스 코엑스에서 열렸다.

이승기가 편안하면서도 세련된 스타일을 보여주고 있다. 그가 착용한 그레이 체크 패턴의 셔츠는 클래식한 느낌을 주면서도 현대적인 캐주얼한 매력을 더하고 있고, 하얀색의 와이드 팬츠는 트렌디한 실루엣을 만들어낸다.

매일경제

이승기가 ‘범죄도시4’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사진=천정환 기자


여기에 발목까지 내려오는 길이의 팬츠는 경쾌하면서도 여유로운 분위기를 연출하며, 신발은 스포티한 디자인으로 전체적인 룩에 활동성을 더해준다.

매일경제

이승기가 ‘범죄도시4’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사진=천정환 기자


매일경제

이승기가 ‘범죄도시4’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사진=천정환 기자


매일경제

이승기가 ‘범죄도시4’ VIP 시사회에 참석했다.사진=천정환 기자


이승기가 선호하는 이러한 스타일은 도시적이면서도 레저를 즐기는 현대인의 취향을 반영한 것으로 보인다.

한편, ‘범죄도시4’는 괴물형사 마석도(마동석)가 대규모 온라인 불법 도박 조직을 움직이는 특수부대 용병 출신 빌런 백창기(김무열)와 IT 업계 천재 CEO 장동철(이동휘)에 맞서 범죄 소탕 작전을 그린 영화다.

[진주희 MK스포츠 기자]

[ⓒ MK스포츠,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