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4 (수)

행복청, 지역 숙원 '제2금강교' 건설 공사 시작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머니투데이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행복청은 광역 접근성 강화방안으로 공주시와 공동 추진 중인 제2금강교 건설공사가 가교설치를 시작으로 본격적인 공사가 진행된다고 4일 밝혔다.

행복청은 제2금강교 사업착공 후 안전성, 경제성 제고를 위한 협의를 유관기관과 완료하고 금강 수위 변화에 따른 가교의 계획고를 변경하는 것으로 하천점용(변경)을 추진했다. 지난달 28일 금강유역환경청으로부터 허가를 받았다.

제2금강교 사업은 3월부터 공사용 가교설치를 시작으로 상반기 육상부 교각(P1~P5) 기초공사, 하반기 수중부 교각(P6~P8) 설치를 위한 가물막이 공사가 추진되며, 교량 거더 제작도 병행 추진될 예정이다. 거더는 자동차 및 열차 등 교통물의 하중, 상부구조 중량을 지지하고 이를 하부구조로 전달하는 교량 구조를 뜻한다.

제2금강교 건설은 지역 숙원 사업이다. 노후된 기존 금강교를 대체하기 위해 오는 2026년까지 총연장 513.7m, 폭 9~12m 규모로 건설하는게 목표다.

권장섭 광역도로과장은 "이번 사업은 행복도시와 공주시 등 인근 도시와 상생발전에 크게 기여할 것"이라면서 "철저한 공정관리를 통해 적기에 제2금강교가 준공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이정혁 기자 utopia@mt.co.kr

ⓒ 머니투데이 & mt.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