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15 (월)

이슈 경찰과 행정안전부

60대 부부...산에서 길 잃고 헤매다 경찰에 구조돼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강원도 횡성 덕고산에서 1시간 헤매

[이데일리 홍수현 기자] 서울에 사는 60대 부부가 강원 횡성 덕고산(해발 1125m)에서 길을 잃고 1시간가량을 헤매다 경찰에 구조됐다.

이데일리

경찰 도움받아 안전하고 하산하는 60대 부부 (사진=횡성경찰서 제공)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1일 횡성경찰서에 따르면 이날 오후 4시 20분쯤 “산에 올랐다가 길을 잃었다”는 60대 부부의 신고를 접수했다.

이들은 인근 횡성의 지인의 집에 방문했다가 덕고산에 오른 것으로 파악됐다. 하산하던 도중 1시간가량 산속에서 길을 헤맸다.

부부는 산행 당시 낮은 산이라고 생각해 별도의 준비를 하지 않은 상태였던 것으로 전해졌다. 임도에서 이탈한 데다 꽃샘추위로 영하권 기온과 칼바람 추위에 날까지 저물려 하자 두려움을 느꼈다.

출동한 경찰은 구급대원, 마을 이장, 자율방범대원 등과 함께 일대 수색에 나섰다. 특히 경찰은 불안해하는 이들을 안심시키기 위해 전자호루라기 소리를 들려주고, 영상통화를 하면서 구조활동을 벌였다.

경찰은 신고 40여 분 만에 산 중턱에서 이들 부부를 찾아 안전하게 하산시킨 뒤 귀가 조처했다.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