컨텐츠 바로가기

04.20 (토)

도로서 비틀비틀 쾅쾅 아우디, 잡고 보니 '마약 운전'

댓글 첫 댓글을 작성해보세요
주소복사가 완료되었습니다

소방관이 추적해 붙잡아

뉴시스

<이미지를 클릭하시면 크게 보실 수 있습니다>


[포천=뉴시스] 김도희 기자 = 도로에서 수상한 차량을 목격한 소방관이 해당 차량을 추적해 마약투약범을 붙잡았다.

1일 포천소방에서 따르면 지난달 28일 오전 8시 30분께 경기소방본부 소속 A소방관은 포천시의 한 도로에서 비틀거리는 아우디 차량을 목격했다.

해당 차량은 중앙선을 넘나들며 가드레일과 옹벽을 들이받고 위험천만한 주행을 이어갔다.

A소방관은 음주운전을 의심했고, 경찰에 신고한 뒤 경적을 울리며 차량을 갓길로 유도해 멈춰 세웠다.

이후 A소방관은 자신의 신분을 밝히고 운전자인 B씨의 상태를 살피는 과정에서 팔 등에 약물 사용이 의심되는 다수의 주삿바늘 자국을 발견했다.

마약 투약을 직감한 A소방관은 즉시 경찰에 신고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B씨를 상대로 간이 시약 검사를 한 결과 필로폰 양성 반응이 나온 것으로 알려졌다.

경찰은 B씨를 상대로 마약 투약 경위 등을 조사 중이다.

☞공감언론 뉴시스 kdh@newsis.com

▶ 네이버에서 뉴시스 구독하기
▶ K-Artprice, 유명 미술작품 가격 공개

<저작권자ⓒ 공감언론 뉴시스통신사. 무단전재-재배포 금지.>
기사가 속한 카테고리는 언론사가 분류합니다.
언론사는 한 기사를 두 개 이상의 카테고리로 분류할 수 있습니다.